제주시 영평동의 한 도로에서 보행자를 치고 도주한 음주 뺑소니범이 경찰에 붙잡혔다.

9일 제주동부경찰서에 따르면 특정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도주치상)과 도로교통법 위반 등 혐의로 50대 A씨가 붙잡혀 조사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 8일 오후 7시쯤 제주시 영평동의 한 학교 앞 횡단보도에서 20대 보행자를 차로 치고 달아난 음주 뺑소니 혐의를 받는다. 

보행자를 차로 친 A씨는 그대로 5km 남짓 떨어진 곳까지 도주하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체포된 것으로 파악됐다.

체포 당시 경찰이 A씨에 대한 음주측정 결과, 면허 취소 수치(혈중알코올농도 0.08%)를 넘긴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은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