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건입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센터장 송종철)는 29일 제주이어도지역자활센터(이사장 김효철), 제주시 건입동 도시재생 주민협의체(위원장 이평호), 제주시 건입동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강두웅)과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및 지역복지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은 이번 협약을 통해 건입동 취약계층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건입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는 내년 주거복지사업단을 조직해 건입동 내 사회복지 문제를 지역주민과 함께 해결해나갈 계획이다.

제주이어도지역자활센터 김효철 이사장은 “마을-기관 간 원활한 협력 관계를 구축해 건입동 내 취약계층 주거환경개선 및 지역복지 활성화를 위해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건입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송종철 센터장은 “업무협약을 통해 지역의 주거복지사업단을 발굴하고, 지역 수요가 높은 복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역주민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