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얼미터, 민선 8기 시도지사 직무수행평가 첫 조사

김광수 교육감과 오영훈 제주지사
김광수 교육감과 오영훈 제주지사

민선 8기 광역단체장 평가에서 오영훈 제주지사가 전국 하위권을 기록했다. 반면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은 17개 시도교육감 중 직무수행평가에서 1위를 기록했다.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리얼미터는2022년 7월 광역자치단체장 및 시도교육감 직무수행평가 결과를 9일 발표했다.

민선8기 전국 17개 광역단체장을 대상으로 시·도정 수행을 얼마나 잘하고 있는지에 대한 직무수행을 평가한 결과 김영록 전남지사가 71.5%로 1위를 기록하며 광역단체장 중 유일하게 70%를 상회한 것으로 나타났다. 

2위는 이철우 경북지사로 63.5%를 기록했고, 1와의 격차는 8.0%p로 나타났다. 김두겸 울산시장은 59.8%로 3위에 올랐다.

김관영 전북지사(59.3%)가 4위, 김동연 경기지사(58.8%)가 5위, 강기정 광주시장(56.8%)이 6위, 홍준표 대구시장(54.9%)이 7위로 나타나 광역단체장 전체 평균(53.1%)보다 높은 긍정평가를 보였다.

오영훈 제주지사는 6.1 지방선거에서 득표한 55.1% 보다 8.9%p 하락한 46.0%로 14위를 기록했다. 오영훈 지사보다 낮은 단체장은 이장우 대전시장(44.4%), 유정복 인천시장(42.9%), 최민호 세종시장(42.2%)이다.

17개 시도교육감 직무수행 평가에선 김광수 제주도교육감이 59.3%로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김대중 전남교육감으로 58.8%, 3위는 노옥희 울산교육감으로 57.0%의 긍정평가를 얻었다. 

7월 조사에서 전국교육감 전체 긍정평가는 48.3%, 평균 부정평가는 32.0%로 집계됐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