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영교 국회의원
서영교 국회의원

서영교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서울 중랑갑)는 8월7일 제주도에서 예정된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 후보자 합동연설회에 참석한다. 

서영교 후보는 21대 국회 전반기 행정안전위원장으로 재직하며 21년 만에 ‘제주4.3특별법 전부개정안’을 통과시켰다. 추가 진상조사, 희생자 특별재심 신설, 위자료 등 명예회복과 추가 재정지원이 그 핵심 내용이다. 

서 후보는 행안위원장으로서 제주 4.3 추모 행사에 2021년, 2022년 연속으로 참석했고, 제주 자치경찰제도와 관련해 현장에서 현안을 청취하는 등 제주도 현안을 챙겨왔다. 

또한 서 후보는 평소 지역발전과 지방현안에 관심이 많았고, ‘지방자치법’ 전면개정안, ‘고향사랑기부금법’을 연이어 통과시켰다. ‘지방소멸 대응 특별법’을 발의해 대안인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이 국회 본회의를 통과한 바 있다. 

서 후보는 “저는 작년 8월 명예제주도민증을 받았다. 제주 현안에 관심이 많다. 제주4.3특별법과 고향사랑기부금법, 인구감소지역 지원 특별법 등을 통해 국가 차원에서 제주도에 대한 각종 지원이 더욱 확대되도록 최선을 다했다”며 “제주특별자지도가 코로나로 침체된 경제상황을 빨리 극복해  ‘세계의 관광지’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