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태민 후보.
고태민 후보.

제주도의원에 출마한 국민의힘 고태민(애월읍 갑) 후보는 공식 선거운동 기간 마지막 날 총력 유세를 예고했다. 

오는 31일 오후 6시30분 애월농협 하나로마트에서 예정된 고 후보 총력 유세에는 허향진 국민의힘 제주도지사 후보의 참석도 예정됐다. 

‘애월읍의 부흥’을 슬로건으로 내건 고 후보는 애월읍 갑 선거구 14개 마을 순회 유세와 거리유세를 펼쳐 왔다. 

고 후보는 “지역의 봉사자를 뽑는 선거다. 지역을 잘 알지 못하면 봉사자로서 역할을 수행하기 힘들다. 애월읍 곳곳의 현안을 잘 아는 저를 도의회에 보내달라”고 말했다. 

이어 “김포공항 이전하면 1시간 정도 걸리는 서울 가는 길이 3시간 이상으로 바뀐다. 도민과 관광객의 큰 불편이 생기고, 제주에 기업 유치도 어려워져 제주 경제에 큰 손실이 발생할 수 있다. 투표로 도민의 의견을 보여달라”고 호소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