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영수 후보.
양영수 후보.

제주도의원에 출마한 진보당 양영수(아라동 갑) 후보는 생활 주거환경 개선을 공약했다. 

29일 양 후보는 “오등동을 포함한 아라동 인구가 급격하게 늘었지만, 생활 기반 시설과 문화 시설이 부족하다. 노후화된 공동주택에 대한 대책이 시급하다”고 밝혔다. 

이어 “주거·생활 환경 개선은 주민 생활의 질을 높이고, 건강한 삶 유지에 도움된다. 노후화된 주거시설에 대한 개선사업을 진행, 문화와 생활운동 여건도 확충하겠다. 대중교통을 편리하게 하고, 걷기 좋은 동네로 만드는 모든 것이 생활주거 환경 개선에 포함된다”고 말했다. 

양 후보는 “동네 구석구석에서 주민들의 불편을 듣겠다. 주민들이 피부로 느낄 수 있는 구체적인 부분에서 생활 주거 환경 개선을 이루겠다. 아라동을 주민이 건강하고 행복한 지역으로 만들겠다”고 거듭 강조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