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권식 예비후보.
강권식 예비후보.

6.1지방선거 제주도의회 교육의원 선거 서귀포시 동부 선거구에 출마한 강권식 후보는 지난 25일 오후 7시 남원읍 집중 유세를 통해 “남원읍에 체육고를 신설하겠다”고 공약했다.

남 후보는 이 자리에서 “어느 누구도 소외받지 않는 제주의 교육과 밝은 미래를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찬조연설에 나선 양창식 전 탐라대 총장은 “강 후보는 진취적이고 성실하며, 항상 낮은 곳에서 사람들과 소통하는 사람”이라며 “뿐만 아니라 각 지역 마을 발전을 위해 최선을 다할 적임자”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강 후보 아들인 강창훈 씨가 단상에 올라 “아버지는 특수학교 교장을 마지막으로 퇴임을 했하셨다”며 “학생뿐만 아니라 학부모들의 어려운 마음까지 헤아려 소통하고 함께 어려움을 극복해 나가는 길을 몸으로 실천 한 분”이라고 추켜세웠다.

강 후보는 “교육의원의 역할은 물론, 도의원과 함께 지역 발전까지 견인할 수 있는 후보가 되겠다”며 “남원읍 체육고를 설립해 관내 체육시설을 활용, 체육 영재를 조기 발굴하는 등 생활체육과 엘리트 체육이 공존할 수 있게 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돌봄교실과 방과후교실을 발전시켜 온 마을이 함께 키우는 우리아이 교실로 학교와 마을과 행정, 학원 등을 적극 연계, 학부모들이 마음 편하게 육아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