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 박호형 후보와 김희현 제주도의원, 김한규 후보.
왼쪽부터 박호형 후보와 김희현 제주도의원, 김한규 후보.

재선 제주도의원에 도전하는 더불어민주당 박호형(일도2동) 후보가 출정식을 갖고 표밭을 다졌다. 

김한규 제주시 을 국회의원 보궐선거 후보와 김희현 제주도의원 등이 참석한 박 후보의 출정식은 지난 21일 오후 6시 인제사거리에서 진행됐다. 

박 후보는 “일도2동을 대변하고 지역발전에 기여할 일꾼이 누구인지 확인하는 자리다. 저는 시작과 끝이 변함없는 한결같은 마음으로 지역사회를 위한 봉사와 약자와 소외계층을 보듬는 생활 정치를 실현해 왔다. 지난 4년간 제주도의원으로 민생을 책임진다는 자세로 의정활동에 매진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지역주민에게 필요한 것, 지역이 원하는 숙원사업 등 해결에 온힘을 다하겠다. ‘일도2동의 약속된 변화’를 완성시키고,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뤄 삶의 질은 물론 모두가 행복한 동네, 세대별 맞춤 복지 구현으로 희망이 살아있는 일도2동, 주민 모두가 편안하고 안전한 일도2동, 살맛나는 우리동네를 만들겠다”고 표심을 자극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