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성용 예비후보.
하성용 예비후보.

6.1지방선거 제주도의회 의원선거 서귀포시 안덕면 선거구에 출마한 더불어민주당 하성용 후보가 지난 20일 출정식을 열고 세몰이에 나섰다.

이날 출정식에는 안덕면 지역주민과 경선 상대였던 조훈배 도의원을 비롯해 이번 지방선거에 출마한 이경심 비례대표 후보도 함께했다.

하 후보는 “그동안 지역사회에서 다양한 일을 하며 안덕을 위해 봉사해 왔다”며 “이제는 그동안 쌓은 경험과 지역사회 네트워크를 바탕으로 지역 일꾼이 돼 안덕을 가꾸는 일에 헌신하겠다. 변화의 시대에 걸맞은 새로운 안덕을 만들 것”이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화순항 개발 관련, 수산물 거점유통센터를 조성하고 고등어선단 유치, 삼다수 물동량 제고 등 화순항 활성화 방안을 수립, 실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곶자왈 구획 획정 관련, 지역주민들의 사유재산권 피해를 최소화하면서도 소중한 지역자원인 곶자왈을 최대한 보존할 수 있는 합리적인 방안을 고민하고 제시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러면서 “농가인구 고령화, 농번기 일손부족, 잦은 농산물 가격 변동, 이상고온으로 인한 피해 등 농가들의 어려움이 많다”며 “제주형 농산물 가격안정관리제 현실화, 경관보전직불제 현실화, 외국인 계절 근로자 지원 확대 등을 이루겠다”고 공약했다.

하 후보는 “안덕면민 삶의 질과 직결되는 기초생활 환경과 서비스 여건 개선이 필요하다”고 강조한 뒤 주요 공약을 발표했다. 

공약은 △생활기반시설 인프라 개선 사업 적극 추진 △주요 도로변 보행로 확보 및 야간 안전시설물 조성 마무리 △안덕 지역 파크골프장 조성 △어르신 한방지원사업 확대 △서부지역 혈액투석센터 추진 △국제학교 연계 교육 프로그램 개발확대 △상가 지역 주차 공간 확보 등이다.

이밖에도 △사계리 어촌뉴딜300 사업의 지속가능한 지원과 해양관광 활성화 △신화역사공원 연계 로컬푸드 판매장 및 주민 일자리 창출 △이주민과 원주민이 함께하는 공동체 사업 추진 △안덕의 미래를 고려한 종합발전계획 수립 등을 제시했다.

하 후보는 “당선이 된다면 앞서 말씀드린 약속을 반드시 지키겠다. 지속가능한 발전 토대 위에서 모두가 행복한 안덕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