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시 용담1동 도시재생대학 수료식 모습. 사진=용담1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제주시 용담1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센터장 홍석형, 지원센터)는 지난 7일 도시재생대학 ‘용담캠프 1.0’ 수료식을 가졌다. 이어 13일에는 주민협의체 회원들과 함께 용담공원 조성을 위한 사례지(서귀포 베케가든)를 답사했다.

이번 도시재생대학은 4월 25일부터 총 5회에 걸쳐 진행했다. 도시재생의 이해를 시작으로 ▲주민 주체 도시재생 ▲도시재생 경제 ▲주민 주체 사업화 지원 교육 등 전국의 도시재생 실무 전문가들과 함께 진행했다. 수료생은 용담1동 주민 20명이다.

제주시 용담1동 도시재생대학의 사례지 방문 모습. 사진=용담1동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지원센터는 앞으로 수료생 주민 20명을 통해 적극적인 도시재생 사업 참여를 유도한다. 역량 강화를 위한 선진지 벤치마킹과 주민 활동가 양성 교육도 추가로 진행할 방침이다. 나아가 용담1동의 활성화를 이끌어 갈 주민 리더를 지속적으로 발굴·양성한다는 구상이다.

홍석형 센터장은 “이번 도시재생대학을 통해 양성된 활동가들이 주민들의 관심과 참여를 이끌어내고 지역 공동체가 활성화해, 용담1동 주민 모두가 만족할 수 있는 도시재생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