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상회와 제주동문재래시장상인회(회장 김원일)는 지난 6일 코로나19로 가족과의 소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어르신들에게 수산물 등 지원 식품을 전달했다.
영동상회와 제주동문재래시장상인회(회장 김원일)는 지난 6일 코로나19로 가족과의 소통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어르신들에게 수산물 등 지원 식품을 전달했다.

영동상회와 제주동문재래시장상인회(회장 김원일)는 지난 6일 코로나19로 가족과의 면담이 어려운 인효원 제주복지요양병원 어르신들에게 수산물 등 지원 식품을 전달했다.

기부 물품은 동문재래시장의 신선한 수산물 60만원 어치와 찐빵으로, 어르신들의 기운 회복을 위해 손을 모았다.

김원일 동문재래시장상인회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어르신들의 건강에 도움을 드리기 위해 적극 동참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