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힘 제주도당은 2일 논평을 내고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의 제74주년 4.3희생자추념식 참석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국민의힘 제주도당은 "윤 당선인의 4.3희생자 추념식 참석은 대통령 당선인 신분으로는 최초의 참석으로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한 강력한 의지를 담고 있다"며 "4.3유족과 제주도민들에 대한 존중과 섬김의 행보"라고 평했다.

이어 "윤 당선인의 의지와 함께 국민의힘 제주도당은 제주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우리 모두의 아픔을 보듬어주고 치유하며 화해와 상생의 정신으로 평화와 인권의 상징으로 승화시키는데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또 "4.3희생자 보상금의 대법원 판결 금액 수준의 상향조정, 제주4·3희생자 보상금 지급 관련 가족관계특례 도입, 4.3유족 트라우마 치유센터 건립 및 복지증진 등 윤석열 당선인의 제주4.3 공약을 하나하나 풀어가면서 100% 이행할 수 있도록 전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