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더큰내일센터, 6기 75명 선발...5기 동안 33개 스타트업 창업 성과 톡톡

 

전국 자치단체 최초의 혁신모델로 청년 혁신인재 양성 및 취창업 통합 지원서비스를 제공하는 제주더큰내일센터가 19일부터 2월9일까지 ‘탐나는인재’ 6기를 모집한다.

이번 6기 참여자 모집인원은 총 75명으로 도내외 기업으로의 취업 및 창업가 육성을 위한 일반분야는 60명 (도내 75% / 도외 25%), 디지털 분야는 15명이내(도내 청년 100%)에서 모집한다.

모집과 관련된 설명회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월29일 오전 11시에 1회 오프라인(내일센터) 진행되며 유튜브채널로 생중계될 예정이다.

오프라인 설명회는 사전에 참여 신청자(49인 제한)를 대상으로, 제주더큰내일센터(제주시 연북로 257) 4층에서 진행 예정이다.

2019년 출범한 내일센터 탐나는인재 참여자들의 취창업률은 지난해 12월 기준 71.8%로 우수한 성과를 창출하고 있다.

참여자들이 2단계 프로젝트 실습(주 3일제) 및 3단계 인턴십(주 5일제)을 통해 일 경험을 쌓는 협력기업인 탐나는기업은 도내외 410개사에 이른다. 이를 통해 참여자들은 최대 18개월 동안 도내외에서 다양한 일 경험을 쌓으며 경력자산화를 이룰 수 있다.

창업부문의 경우 33개사 스타트업을 배출했으며, 외부 창업지원사업비 확보 약 11억, 외부기관 공모사업 선정 54건 등 도내 창업생태계 선순환 흐름을 견인 중이다. 

참여자들의 실습, 인턴십 등 일 경험 확대를 위한 협력기업(탐나는기업)의 인재 만족도는 5점 만점에 4.3점에 육박하며, 참여자들의 만족도 역시 5점 만점에 약 4점 수준으로 매우 우수하다.

모집대상은 공고일 기준 만 15세~34세(1987년 1월20일 이전~ 2007년 1월19일 이후) / 중위소득 180% 미만 청년이면서, 취·창업 역량 강화와 진로 실현에 관심 있는 청년이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학력, 경력 등 별도 자격조건 제한은 없으나 프로그램 기간(최대 2년) 동안 센터가 운영하는 교육에 전일(평일 9시~18시) 참여가 가능해야 한다. 

선발절차는 2월9일 마감되는 서류전형 접수자를 대상으로 인성검사 및 서류평가, 면접전형 등 진행 후 오는 3월18일 최종 합격자를 발표한다. 지원 및 모집전형 관련 세부내용은 내일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선발된 참여자에게는 최대 2년간 취·창업 역량 강화를 위한 체계적 교육훈련, 맞춤형 진로 설계 및 전문가 멘토링 등이 지원된다.  
   
또한 센터 프로그램에만 집중할 수 있는 환경 마련을 위해, 최대 월 150만원 상당의 훈련수당 및 프로젝트 비용이 지원된다.

내일센터 프로그램은 총 3단계로 최대 2년 기간으로 운영된다. 

탐나는 인재로 선발되면 문제해결능력 함양 등 기초역량 강화를 위해 6개월 간 센터 기본교육을 진행한다.

이후 일반분야 참여자는 최대 18개월의 일경험 과정과 인턴쉽 과정 등을 통해 도내외 기업으로 취업이나 창업을 진행하고, 디지털 분야 참여자는 팀 기반 개발 프로젝트 수행 및 전문가 멘토링 등을 통해 소프트웨어 개발자로 육성된다.

지난 5기 모집부터는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소프트웨어 개발자를 육성하는 디지털 분야가 운영 중이다. 전공 등 참여자격은 제한하지 않으며, 자격기준 심사 및 전문가와의 면접을 거쳐 보유역량 및 성장 가능성 등을 종합평가해 선발할 예정이다.

통상 수백만원에서부터 수천만원 상당의 교육비를 참여자 본인이 부담해야 하는 프로그램들과 달리, 내일센터는 전액 무상교육이 진행되며 월 100~150만원 생활지원까지 가능하다는 특장점이 있다.

교육프로그램 역시 코드스테이츠, 위니브 등 IT개발자 교육 관련 국내 최고 수준 기업의 관계자들이 멘토진으로 구성되어 있다. 

모집과 관련된 공고 및 세부내용은 센터 홈페이지를 비롯해 SNS 채널(유튜브,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을 통해 세부 교육프로그램 소개, 모집 관련 선발절차 등에 대한 구체적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문의사항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제주더큰내일센터) 및 지원페이지 게시판 내 1대 1 문의, 유선문의(064-720-8912)가 가능하며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조하면 된다. 

김종현 센터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청년일자리 문제가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다. 맞춤형 진로 설계 등 체계적 교육훈련과 함께 선도적인 청년보장제 형태의 지원을 통해 청년세대의 희망을 만들어 가고 있다”며 “디지털 분야는 국내 최고 수준의 교육서비스를 제공해 SW개발자를 육성, 제주 산업생태계에 활력을 불어넣어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제주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대비하는 마중물이 될 수 있도록 노력 중"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제주의소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