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행 이준석, 4.3유족회 만남 불발...실시간 일정 변경 ‘잠행 중’
제주행 이준석, 4.3유족회 만남 불발...실시간 일정 변경 ‘잠행 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취재진 피해 4.3평화공원→시내 카페→일정 취소, 오임종 회장 "만남 무산 아쉬워"
2일 오전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와의 만남이 불발된 직후 자리를 뜨고 있는 오임종 제주4.3희생자유족회장. ⓒ제주의소리
2일 오전 이준석 국민의힘 당대표와의 만남이 불발된 직후 자리를 뜨고 있는 오임종 제주4.3희생자유족회장. ⓒ제주의소리

제주를 찾은 국민의힘 이준석 당대표가 취재진을 피해 일정을 실시간으로 변경하며 잠행을 이어가고 있다.

이준석 대표는 2일 여수에서 출발한 여객선을 타고 오전 7시께 제주에 입도했다. 이후 오전 시간대 제주4.3평화공원에서 참배하는 일정을 조율하기 위해 제주4.3희생자유족회 측에 의견을 타진했다.

그러나, 이 일정이 언론을 통해 노출됨에 따라 제주시내 모 카페에서 오임종 4.3희생자유족회장 등을 만나는 일정으로 급선회했고, 해당 일정도 언론에 알려지자 모임 자체를 취소했다.

현장을 찾았다가 모임이 취소되자 자리를 뜬 오임종 회장은 "4.3특별법 개정을 위해 앞으로 남아있는 국회 일정에 협조를 요청할 계획이었지만, 만남이 성사되지 못해 아쉽다"고 말했다.

오후에라도 면담을 요청할 시 만날 의향이 있는지를 묻자 "만날 의향이 있다"며 "이 대표가 당 대표 취임시 '어느 당보다 앞장서 4.3의 아픔을 치유하겠다'고 약속한 것을 지키기 위해 노력해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허향진 국민의힘 제주도당 위원장 직무대행은 "제주 일정을 비공식으로 진행하려 했지만, 취재진이 몰리다보니 부담스러워 일정을 취소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후 일정에 대해서도 "알 수 없다"고 극도로 말을 아꼈다.

한편, 이 대표는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와의 갈등으로 3일째 잠행을 이어가고 있다. 전날 부산과 전남 순천·여수 등을 찾은 직후 배편으로 제주에 입도했다.

국민의힘 내부 관계자는 "이 대표의 행보는 당의 취약 지점을 보완하는 목적으로 진행되고 있다. 여수-순천에서 여순사건 유족들을 만난 것과 제주에서 4.3유족들을 만나려는 일정은 당의 취약점이 과거사라고 판단한 행보"라고 분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4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4
할망 2021-12-02 13:30:01
준석아 부산 전남 제주까지........ 오느라 재미 있었니? 다음은 어디로 갈래 ? 방향성으로 보아 다음은 오끼나와로 가라 그리고 한국에 나타니지마라 꼴 보기 싫다.
124.***.***.47

무산 무척 아쉽네요 2021-12-02 12:57:33
여수순천은 만났는데 제주는 무산이면 무척 아쉽습니다. 그래도 당대표입니다,. 나이를 보지말고 위치를 보세요. 다시 일정 조율해서 만나고 갔으면 좋겠습니다
182.***.***.180

ㅇㅇ 2021-12-02 12:53:17
아방 땅 보래 사계리 가실듯
211.***.***.28

도민 2021-12-02 12:29:31
준석아.. 이렇게 다 언론타고 온국민이 다 니 돌아다니느거 아는데 이게 잠행이냐?;;;
국민의힘 틀딱꼰대들이 너 꼴뵈기 싫어서 윤짜장한테 붙어서 밀어내려고 하는거 뻔히보인다만..
니가 당대표되고도 과감하게 개혁하지 못한게 가장 큰 죄다.. 2,30대들 너보고 국민의힘 들어왔는데
이수정을 영입하질않나.. 꼰대들만 잔뜩 끌어들이지않나.. 난 대선 답없다고본다..
당대표를 내려오건말건 알바는 아니지만..
정말 니가 건전한 보수를 꿈꾼다면 틀딱들 물갈이 하지않는이상 답이없다..
175.***.***.2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