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병원 김문두 교수, 대한정신약물학회 ‘오츠카 학술상’
제주대병원 김문두 교수, 대한정신약물학회 ‘오츠카 학술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학교병원 정신건강의학과 김문두 교수가 지난 1일 서울 백범김구기념관에서 열린 대한정신약물학회 추계학술대회에서 ‘오츠카 학술상’을 수상했다. 

오츠카 학술상은 정신약물학 분야에서 탁월한 연구업적을 달성한 연구자에게 주어지는 상이다. 

김문두 교수는 우울증 환자의 무증상 갑상선기능저하증과 대사증후군의 연관성(Association between subclinical hypothyroidism and metabolic syndrome among individuals with depression) 등 다수의 연구 성과를 인정받아 본 상을 수상했다.

김 교수는 대한우울조울병학회 이사장을 맡고 있으며 우울장애와 양극성장애를 포함한 기분장애, 기타 기분장애, 정신약물학 등 관련 연구와 국민 정신건강 증진을 위한 활동에 힘을 쏟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