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8명 추가 확진...서귀포 사우나 집단감염
제주 8명 추가 확진...서귀포 사우나 집단감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 중앙목욕탕. 사진=네이버 거리뷰 갈무리
서귀포시 중앙목욕탕. 사진=네이버 거리뷰 갈무리

서귀포시 사우나에서 시작된 집단감염 사례가 추가로 발생했다.

제주특별자치도는 10일 오후 5시 기준 8명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제주지역 누적 확진자 수는 총 2972명이다.

신규 확진자 8명 중 5명은 도내 확진자의 접촉자, 2명은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다. 1명은 감염 경로가 불투명한 상황에서 증상이 발현된 이다.

도내 확진자 접촉자 5명 중 4명은 서귀포시 서귀동 소재 '중앙목욕탕 여탕' 이용자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들은 중앙목욕탕 이용자에 대한 검사 안내문자를 받은 뒤 선별진료서에서 검사를 받아 확진됐다.

이에 따라 중앙목욕탕 여탕과 관련해 가칭 '서귀포시 사우나2'로 명명된 신규 집단감염 사례가 분류됐다. 오후 5시까지 관련 확진자는 총 5명이다.

제주도는 확진자를 격리 입원 조치하고, 자택 등에 대한 방역소독을 완료했다. 확진자 진술, 신용카드 사용내역, 제주안심코드 등 출입자 명부 확인, 현장 CCTV 분석 등을 통해 이동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고 있다.

한편, 최근 동선이 공개된 제주시 한 사우나에서도 집단감염자가 25명까지 늘어나며 피해를 키우고 있다.

목욕장업은 업종 특성상 마스크 착용이 어렵고, 자연 환기가 어려운 밀폐된 환경에서 오랜 시간 체류함에 따라 바이러스에 의한 감염 위험도가 높아 고위험시설로 분류된다.

10일 동선이 공개된 중앙목욕탕을 비롯해 제주시 이도1동 소재 '탐라장애인종합복지관 수중재활운동센터 여탕', 제주시 삼도2동 소재 '동인스파월드 사우나 여탕' 등 방문자는 코로나19 증상이 없어도 가까운 보건소에 전화상담 후 진단검사를 받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6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6
제주 2021-10-11 09:40:14
순수한 사우나의 목적보다는 모여서 잡담하러 가는거 아닌지요...
샤워는 집에서 합시다 당분간은...잡담은 전화로 하시고...
112.***.***.186

도민 2021-10-11 08:41:41
왜 사우나는 특성상 마스크 착용이 안된다는거죠?
마스크 착용해도 충분히 가능 합니다
사우나에서도 의무적으로 마스크 착용 하고
착용하기 싫음 사우나 이용 안하면 되는거죠
지들이 무슨 특권을 가지고 있는지
마스크 착용하고 들어가면 착용한 사람을
동물원 ? 쳐다보듯한 눈빛들
시간 죽이러 다니는 사우나 죽순이들
정말 밥맛!!! 입니다
이참에 사우나에서도 마스크 착용 의무적으로 할수 있도록 해주십시요
106.***.***.231

도민 2021-10-10 21:42:24
삼도사우나 동인사우나 중앙목욕탕 탐라장애인사우나... 전부 여탕입니다
제발 사우나가면 노가리 까지말고 사우나만 빨리 하고 나오세요
한시간 두시간 노다거리지말고
106.***.***.200

고르라 2021-10-10 19:45:42
집합금지 시키는게 맞는거 같습니다~~
182.***.***.1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