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도의회-강정마을 '상생화합 공동선언식'
제주도-도의회-강정마을 '상생화합 공동선언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 입지선정과정 과오 사과...도의회, 절대보전지역 해제 동의안 사과

제주도와 제주도의회가 강정마을에 제주 민군복합형 관광미항 건설 과정으로 인한 지난날의 과오를 사과하고 마을 상생 화합을 위해 손을 맞잡는다.

제주도는 31일 오전 10시 서귀포시 강정 크루즈 터미널서 강정마을의 완전한 갈등 해결을 위한 ‘제주도-도의회-강정마을 상생 화합 공동선언식’을 개최한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선언식은 민군복합형 관광미항 건설 과정에 대한 반성 및 상생 화합 선언을 통해 강정마을의 완전한 갈등 해결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이번 공동선언식은 주민들의 요청으로 진행하는 공식적인 사과로써, 이를 받아들이고 행정과 강정마을 간 상생을 위해 협력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남다르다고 할 수 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민군복합형 관광미항 입지 선정과 건설 과정에서 제주도정의 지난 과오에 대한 사과와 향후 강정마을과의 상생협력 협약 체결 등 적극적인 지원을 약속할 예정이다.

또한 좌남수 의장은 지난 2009년 12월 제주도의회 본회의에서 처리된 절대보전지역 변경 동의안 및 환경영향평가서 협의 내용 동의안에 대해 사과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이번 선언식을 통해 행정과 강정마을 간 갈등에 마침표를 찍고 공동체 회복의 전환점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서는 식전 행사로 아메리카 원주민과 영국 정착민들 사이의 갈등 이야기를 그린 애니메이션 ‘포카혼타스’ 줄거리 영상이 상영되며, 본 행사 상생 화합 퍼포먼스로 △샌드아트 스토리 및 어린이 합창 △캘리그라피 퍼포먼스 및 낙관식 △강정마을-도의회-제주도 상생화합 선언 △참석 내빈 및 마을 주민 등 희망의 메시지 전달 등이 진행된다.

한편 강정마을 해군기지 반대 주민회는 별도로 기자회견을 갖고 국가 차원의 진상조사를 요구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5
가짜 용서 가짜 화합 2021-05-31 01:26:40
진상조사와 규명, 책임자처벌, 삼성
대림 등 환경파괴 다 기억하고 있다.
연산호가 기억하고 강정바당이 기억한다.
해군의 거짓말과 주민 모욕, 주민 농락, 폭력, 인권 침해...다
기억하고 있다.
진정성 있는 사과 없었다.
진정한 평화와 화합은 저 구럼비가
다시 살아돌아와야 가능하다.
도민은 기억한다.
223.***.***.109

징징 2021-05-30 18:16:12
언제까지 끌려다닐 것인지 정말로 징징하다.
앞으로도 두고 보라.
122.***.***.195

병+약 2021-05-30 16:24:57
병주고, 약주고, 그리고 놀아나곡
221.***.***.137

평화를 위하여 2021-05-30 14:26:49
모든 외부불순세력들의 파괴투쟁을 완전히 끝장내고, 평화가 찾아오기를 기원한다.
49.***.***.123

ㅇㅇ 2021-05-30 14:03:24
이거 끝나고도 시위꾼들 또
분탕친다에 한표
39.***.***.1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