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녹색당 “인권·평등 노력한 故 김기홍 씨 명복”
제주녹색당 “인권·평등 노력한 故 김기홍 씨 명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녹색당에서 정치 활동을 이어가던 김기홍씨가 24일 오전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된 가운데, 제주녹색당이 “김기홍이 만들고 싶었던 세상을 실현시키기 위해 제주녹색당은 끝까지 노력하겠다”며 고인의 명복을 빌었다. 

녹색당은 이날 ‘추모 논평’을 내고 “김기홍은 끊임없이 자기 존재의 정체성에 대해 질문을 던졌던 정치인이자 퀴어활동가, 교사였다. 김기홍은 성소수자로서 차별과 배제가 없는 세상을 꿈꾸며 2018년 정치에 뛰어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김기홍이 도착한 세상은 차별과 배제가 없는 세상이길 바라며, 제주녹색당은 김기홍이 실현하고자 했던 인권과 평등이 보장되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2018년 지방선거에서 제주녹색당 제주도의원 비례대표로 활동하는 등 정치 생활을 시작한 김씨는 이날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김씨는 지난해 진행된 총선에서는 녹색당 비례대표 4번으로 활동했으나, 국회에 입성하진 못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1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10


DENTONJEFFREYMICHAEL 2021-02-25 12:12:17
Rest in peace.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210.***.***.98

김상미 2021-02-25 09:43:55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죄송합니다...
175.***.***.9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