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영훈 51.2% vs 부상일 31.8%...19.4%p 吳 우세
오영훈 51.2% vs 부상일 31.8%...19.4%p 吳 우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언론4사 총선 3차 여론조사] 제주시을 비례정당 민주 34.5%-미래한국 22.6%-정의 9.6%
4.15총선 제주시을 선거구 국회의원 후보 선호도. ⓒ제주의소리/그래픽 문준영 기자
4.15총선 제주시을 선거구 국회의원 후보 선호도. ⓒ제주의소리/그래픽 문준영 기자

4.15 총선이 28일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제주시을 선거구에선 더불어민주당 오영훈 후보가 크게 앞서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2위는 미래통합당 부상일 후보, 3위는 민중당 강은주 후보로 나타났다. 

독립언론 [제주의소리]와 제주新보, 제주MBC, 제주CBS가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와 관련해 국내 대표 여론조사 전문기관인 [코리아리서치]에 의뢰해 실시한 제3차 공동 여론조사 결과가 19일 나왔다.

조사는 3월16일과 17일 양일간 제주시을 선거구에 거주하는 만 18세 이상 유권자 803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전화면접방식(무선 90%, 유선 10%)으로 진행됐다. 응답률은 14.1%(유선 4.3%, 무선 18.8%)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5%p다.

더불어민주당과 미래통합당 후보가 정해진 후 처음으로 실시된 여론조사 결과 오영훈 예비후보가 51.2%로 과반 이상의 지지를 얻었다.

부상일 예비후보는 31.8%, 민중당 강은주 예비후보 1.4%, 기타 후보 3.4%, 지지하는 후보가 없거나 무응답은 12.1%였다.

오영훈 예비후보는 2차 여론조사(설연휴) 당시 지지율 24.7% 보다 26.5%p 상승했다. 김우남(9.1%), 부승찬(7.9%) 예비후보의 지지율은 물론 후보 확정으로 인한 프리미엄까지 누렸다.

부상일 예비후보 역시 2차 여론조사 지지율 11.0% 보다 21.8%p 상승했다. 후보 확정 효과를 톡톡히 본 셈이다.

적극적 투표의향층에서 오영훈 후보가 54.1%로 부상일 후보(36.6%)보다 앞섰지만 전체 지지도 보다는 격차가 다소 줄어들었다.

오영훈 후보는 60세 이상을 제외한 나머지 연령층에서 부상일 후보보다 높은 지지를 얻었다. 특히 40대(67.2%)와 블루칼라(64.0%)에서 지지도가 높았다. 

또한 최근 인구수가 급증하고 있는 아라동과 삼양, 화북동에서도 53.7%의 지지율을 보였다.

부상일 후보는 60세 이상(58.0%), 1차산업 종사자(50.1%), 이도1.2동 지역(36.0%)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지지율을 보였다.

투표 참여 의향을 묻는 질문에 '반드시 투표하겠다'는 응답이 76.6%, 가능하면 투표하겠다 13.1%, 투표하지 않겠다 0.6%, 전혀 투표하지 않을 것 1.1%, 투표결정 유보 5.5%였다. 투표를 하겠다는 응답이 89.7%를 차지했다.

비례대표 위성정당 투표 의향을 묻는 질문에 '투표할 의향이 있다'는 응답이 59.2%, '투표할 의향이 없다'는 응답은 33.8%, 모르거나 무응답은 7.0%였다. 

정당별로는 미래통합당 지지층(75.6%)이 더불어민주당 지지층(64.6%) 보다 비례대표 위성 정당 투표 의향이 높았다. 

제주시을 선거구 정당지지도는 더불어민주당 지지도가 46.4%로 가장 높았고. 미래통합당 25.6%, 정의당 8.3%, 국민의당 3.6%, 민중당 0.9%, 자유공화당 0.5% 순으로 나타났다. 지지하는 정당이 없거나 모름/무응답은 12.9%였다.

제주시을 선거구 비례정당 투표에 선택할 정당을 보면 '더불어민주당이 참여하는 비례연합정당'이 34.5%로 가장 높았고, '미래통합당 자매정당인 미래한국당' 22.6%, '정의당' 9.6%, 국민의당 3.7%, 열린민주당 2.9% 순이었다. 

※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85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85
4년전에는 2020-03-19 07:17:52
4년전 생각나네요. 그때는 이와 반대였죠. 여론조사 큰의미 없습니다. 진정성을 갖고 절실히 갈망하면 이루어 집니다. 부상일 후보님과 지지자님들, 4년전 거울 삼아 끝까지 최선을 다하시게요~
222.***.***.3

도민 2020-03-19 09:32:04
제주시을 사는 도민인데 진짜 오영훈이는 아니다..
살다살다 이렇게 사무실도 안 지키는 국회의원 첨 봤다.
심지어 보좌진도 거의 없어....세번 가면 한번정도 보좌관 있더라.
수석보좌관은 서울에 있고 다른 비서관은 맨날 보이지도 않고 여자 직원 한명이 민원 있으면
서면보고하라더라...기도 안찬다..
나야 서면요청하면 되지만 나이많은 노인들은 자신의 말을 제대로 표현하지 못해 민원신청도 못해...
근데 또 축제때는 귀신같이 나타나서 악수하러 다니더라..
49.***.***.237

오영후니 2020-03-19 00:20:35
오영후니,, 꾸짝 가자,,,,,,, ^-^
39.***.***.142

일도이동 2020-03-19 06:03:12
부예비후보님 응원합니다....
더 분발하시고 힘네세요~~ ^.^
진정한 민심은 배반하지 않습니다..!!! 화이팅
115.***.***.2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