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행정 70년의 변천사, 이 한 권에 오롯이
제주 행정 70년의 변천사, 이 한 권에 오롯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0220_182915.jpg

제주도 지방행정동우회, <제주 70년 발전실록> 발간...23일 출판기념회

행정구역 ‘제주도(道)’가 탄생한 이후 70년 행정의 역사가 책 한 권으로 묶였다.

사단법인 제주도 지방행정동우회(회장 김호성 전 제주도 행정부지사)는 최근 《제주 70년 발전실록》을 발간했다. 이 책은 1182쪽에 달하는 방대한 분량으로, 1946년 도제 실시 이후 2016년까지 70년을 돌아보는 내용이다. 

총 10장, 35절로 편찬됐으며 ▲도정의 변천 ▲도로·교량 건설 ▲수자원 개발 ▲제주국제자유도시 건설, 특별자치도 출범 ▲지역개발 사업 ▲농업, 축산업, 임업, 수산업 ▲공항, 항만, 대중교통 ▲문화, 관광, 체육, 기타 ▲환경, 하수도, 사회복지와 끝으로 ‘개발과정에서 기억하고 싶지 않은 일들’을 마지막에 실었다. 

마지막 장에는 남원 방갈로 사건, 천제연 구름다리 붕괴사건, 조직적 권력형 땅투기 대지 사건, 남영호 침몰 사건을 설명했다.

김호성 회장은 “후배 공직자들에게 말할 것이 있을 것이고, 무엇을 왜 하려 했고, 실제 어떻게 했고, 왜 못했는지, 그리고 무엇을 잘 못했는지를 제주발전사의 실록으로 남겼다. 소중한 역사 자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주도 지방행정동우회는 퇴직 공무원들의 모임으로 1984년 1월 27일 출범했다.

한편, 23일 오후 2시 제주한라대 컨벤션홀에서 출판기념회가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수정
0 / 400
댓글 3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순 추천순 이 기사에 달린 댓글 3
김호성 2019-02-22 06:56:47
과찬의말 씀 감사합니다 그러나 정말 힘든 작업이었습니다 4년전 저가 행정동우회장 취임하면서 약속한 공약입니다만 막상 시작하려하니 예산 사정이며 원로님들의 점점 기억력이 쇄약해져서 하루라도 빨리 기억이 생생할 때 녹취하고 증언을 채록 하지않으면 영원히 생생한 행정경헌들을 버리게되서 빨리서둘었지만 채록후에 돌아가신 분들 도 있어 안타갑습니다 그러나 그분의 한 말씀들을 <제주70년 발전실록>에 기록에 남기게 되서 무척 기쁨니다
23일 14시 한라대학 컨벤션홀입니다 많이참석하여주시면 고맙겟습니다
211.***.***.34

김호성 2019-02-22 06:53:02
과찬의말 씀 감사합니다 그러나 정말 함듬 작업이었습니다 저가 행정동우회장 취임하면 서 약속한 공약입니다 만 막상 시작하려하니 예산 사정이며 원로님들의 점점 기억력이 쇄약해져서 하루라도 빨리 기억이 생생할 때 녹취하고 증언을 채록 하지않으면 영원히 생생한 행정경헌들을 버리게되서 빨리서둘었지만 채록후에 돌아가신 분들 도 있안타갑습니다 그러나 그분의 한 말씀들을 <제주70년 발전실록>에 기록에 남기게 되서 무척 기쁨니다
23일 14시 한라대학 컨벤션홀입니다 많이참석하여주시면 고맙겟습니다
211.***.***.34

이유근 2019-02-21 10:38:15
역사적으로 중요한 매듭을 지은 행정동우회와 김호성 회장의 노력에 찬사를 보낸다. 역사를 잊은 민족은 도태된다는 사실을 명심하여 우리 모두 과거를 되돌아봄으로써 앞으로 나아가야 할 방향을 올바로 잡을 수 있기를 기대한다.
220.***.***.179